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1202464
한자 大埜亭
영어의미역 Daeyajeong Pavilion
분야 생활·민속/생활,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경상북도 구미시 해평면 일선리 44[수류길 44-22]
시대 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이영진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누정
양식 홑처마 맞배지붕
건립시기/일시 1770년대
정면칸수 3칸
측면칸수 1칸 반
소재지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해평면 일선리 44[수류길 44-22]지도보기
소유자 유기영
문화재 지정번호 경상북도 문화재자료 제54호
문화재 지정일 1985년 8월 5일연표보기

[정의]

경상북도 구미시 해평면 일선리에 있는 조선 후기 누정.

[개설]

이 누정을 지은 조선 후기 유학자 유건휴(1768~1834)는 과거에 급제하였으나 관직에 나아가지 않고 고향에 돌아와 집 곁에 누정을 짓고 학문에 전념하여 『이학집회(異學集會)』, 『대야집』, 『사서집평(四書集評)』, 『국사사고(國事事故)』 등 많은 저서를 남겼다.

[형태]

누정은 정면 3칸, 측면 1칸 반 크기의 홑처마 맞배지붕 집이다. 평면 구성을 보면 중앙의 우물마루를 중심으로 왼쪽에는 통 칸의 온돌방을, 오른쪽에는 전면에 반 칸 크기의 퇴칸을 둔 온돌방을 배치하였다. 중앙의 마루와 오른쪽 온돌방의 전면에는 판벽과 판문을 시설하여 폐쇄적이다. 원래 있었던 안동 지역의 기후에 영향을 받은 듯하다.

[현황]

대야정은 원래 경상북도 안동시 임동면 수곡리에 있었으나, 1987년 임하댐 수몰지역에 편입되어 지금 자리로 옮겨졌다. 외형이 잘 보존되어 있어 문화유산으로서의 가치가 높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