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1202558
한자 義狗塚
영어의미역 Devoted Dog's Grave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능묘
지역 경상북도 구미시 해평면 낙산리 산 148-3
시대 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김석배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문화재 지정 일시 1994년 9월 29일연표보기 - 의구총 경상북도 민속문화재 제105호 지정
문화재 지정 일시 2021년 11월 19일 - 의구총 경상북도 민속문화재 재지정
성격 무덤
건립시기/일시 조선 후기
관련인물 노성원|안응창
높이 1.1m
지름 2m
소재지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해평면 낙산리 산 148-3 지도보기
소유자 국유
문화재 지정 번호 경상북도 민속문화재

[정의]

경상북도 구미시 해평면 낙산리에 있는 조선 후기 개 무덤.

[개설]

연향(延香)에 사는 우리(郵吏) 노성원(盧聲遠)은 영리한 개를 기르고 있었다. 하루는 노성원이 술에 취해 돌아오다가 말에서 떨어져 정신없이 자고 있었다. 그때 들불이 나서 주인이 타죽을 위험에 처하자 개가 꼬리에 물을 적셔와 불을 꺼 주인을 살리고는 기진하여 죽었다.

그 뒤 깨어난 노성원이 감동하여 장사를 지내주었다. 후세 사람들이 개의 의로움을 칭송하여 그곳을 구분방(狗墳坊)이라고 불렀다. 선산부사 안응창(安應昌)이 1665년(현종 6) 고을 노인을 불러 의구 이야기를 듣고 『의구전(義狗傳)』을 지었다.

[변천]

1952년 도로에 편입되어 공사 중 비(碑)의 일부가 파손된 것을 봉분과 아울러 수습하여 일선리(一善里) 마을 뒷산에 옮겼다. 그러다 또다시 일선리 마을이 조성되자 1993년 원래의 위치에 가까운 현 위치로 옮겼다.

[형태]

현 위치로 이장하면서 『의열도』에 있는 「의구도」 4폭을 화강암에 확대, 조각하여 봉분 뒤에 세우는 등 일대를 정비하여 의구의 행적을 기리고 있다. 봉분은 직경 2m, 높이 1.1m이고, 화강암으로 된 「의구도」의 크기는 가로 6.4m, 세로 0.6m, 너비 0.24m이다.

[의의와 평가]

의구총은 1994년 9월 29일 경상북도 민속문화재 제105호로 지정되었고, 2021년 11월 19일 문화재청 고시에 의해 문화재 지정번호가 폐지되어 경상북도 민속문화재로 재지정되었다. 의구 설화는 다양한 유형이 있는데, 구미의 의구 설화는 불을 꺼서 주인을 구한 유형, 즉 진화구주형(鎭火救主型)에 속한다. 이러한 전설은 여러 지방에 전하고 있지만 봉분이 남아 있는 곳은 흔하지 않다. 1994년 선산군에서 향토문화재 보전과 국민의 사회 교육장으로 활용하기 위하여 깨끗하게 정비하였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