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1202504
한자 傳毛禮家井
영어의미역 Well in Morye's House
분야 생활·민속/생활,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경상북도 구미시 도개면 도개리 360-4[도개4길 18]
시대 고대/삼국 시대/신라
집필자 이영진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우물
양식 석조
건립시기/연도 미상
관련인물 모례|아도화상
깊이 3m
면적 246㎡
소재지 주소 경상북도 구미시 도개면 도개리 360-4[도개4길 18]지도보기
문화재 지정번호 경상북도 문화재자료 제296호
문화재 지정일 1994년 9월 29일연표보기

[정의]

경상북도 구미시 도개면 도개리에 있는 모례의 집에 있었다고 전하는 우물.

[개설]

신라시대의 우물이라고 전하나 확실치 않다. 신라에 처음 불교를 전한 아도화상이 머물렀다는 모례의 집에 있던 유적이다. 아도화상모례에 대해서는 『삼국사기(三國史記)』, 『삼국유사(三國遺事)』 등의 문헌에 기록되어 있다.

[위치]

전 모례가정경상북도 구미시 도개면 도개리 360-4번지[도개4길 18]에 있다. 마을 중앙의 ‘신라불교초전기념관’ 앞에 있다.

[형태]

우물은 직사각형의 석재를 ‘우물 정(井)’ 자 모양으로 짜서 만들었다. 면적은 246㎡이고 깊이는 3m이다. 우물의 둘레는 단면이 원형이이며, 우물 안쪽을 살펴보면 원통형인데, 가운데의 배가 부르고 상하가 좁은 모양을 하고 있다. 밑바닥을 두꺼운 나무판자를 깔아 만든 것이 특징이다. 전 모례가정은 원형이 잘 보존되고 있는 우물이다.

[의의와 평가]

신라 눌지왕 때 고구려에서 온 아도화상이 포교 활동을 펼친 도리사(桃李寺)와 함께 그가 숨어 살았던 일선군의 큰 부자인 모례의 집 우물로 신라시대 불교 전래를 추정할 수 있는 유적이다.

[참고문헌]